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줄광고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쇼핑 직거래장터 견적서
사이트 맛집 프렌즈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교통 이벤트 토크링 플레이링 오락실 뉴스 비즈니스키워드
최종편집일 : 2020-06-08 (월)
전체기사 군산e뉴스 사건사고 새만금 지역얼굴 제보하기
 뉴스 홈 > 군산시 > 군산e뉴스
바다 안전! 이제 드론으로 지킨다
 [2020-06-04 20:02]
경찰청 최초로 4차 산업혁명의 대표라고 할 수 있는 ‘드론(Drone)’을 이용한 민간 순찰대가 군산에 창설된다.




군산해양경찰서(서장 조성철)는 지난 4일 수색구조 감시체계의 고도화와 바다안전에 대한 민간 참여 증진을 목표로 한국 해양구조협회, 전북인력개발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스마트 해양드론 순찰대’ (이하 드론 순찰대)를 창설한다고 밝혔다.




드론이 해상에서 실종사고 발생 시 수색지원으로 활용되긴 했지만, 이처럼 조직의 명칭과 활동 방법, 수색범위를 규정한 순찰대가 창설되기는 처음이다,




해경이 드론 순찰대 창설에 전북인력개발원 등과 드론 전문 교육과정을 신설해 드론을 해양안전에 활용하고, 한해 8명의 경찰관을 드론 전문가로 양성해 광범위한 우리 바다를 수색하고 경비한다는 계획이다.




드론 순찰대는 군산해경 무인항공기 운용팀과 한국 해양구조협회 전북지부에 소속된 드론 팀, 20명의 민간 회원 등 총 25명으로 구성돼 앞으로 군산항과 새만금 방조제, 고군산군도를 중심으로 광범위한 연안 해상을 순찰할 계획이다.




드론 순찰대에서 사용하는 드론은 영상촬영 기능뿐 아니라 방송, 구명조끼 투하, 해양오염 사고 추적감시 등의 기능이 탑재된 해양구조에 특화 설계된 장비들이다.




특히, 순찰대 창설에 맞춰 추가로 선보이는 드론은 수중을 수색할 수 있는 소나(SONAR)를 탑재하고 잠수 기능도 갖추고 있어 실종자 수색에 활용가치가 높을 것으로 해경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실제 지난해 관내에서 발생한 179건의 해양사고 가운데 74.3%에 달하는 133건이 연안에서 발생했다.




노형만 전북인력개발원장은 “4차 산업혁명과 해양경찰의 만남은 우리 바다에서 국민의 안전에 큰 시너지 효과를 낳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상겸 해양구조협회 회장은 “최근 사회 전반에서 드론을 활용한 사례들이 많이 늘고 있지만 인명을 구하고 안전을 지키는 값진 일은 쉽게 찾아볼 수 없다”며 “우리 바다의 안전에 민관이 더욱 협력해 나가자”고 전했다.




조성철 해양경찰서장은 “경비함정 한척의 수색 범위와 시간보다 드론 1대의 수색 범위가 더욱 넓고 크며, 그 활용도가 계속 진화하고 있다”며 “해양경찰청 최초로 시작하는 순찰대인 만큼, 관심을 갖고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이다”고 강조했다.




한편, 민간이 참여하는 드론 순찰대는 해상에서 수색과 구조에 협력이 인정될 경우 관련 규정에 따라 일정한 보수가 지급되는 등 해경은 순찰대의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적극적 행정을 이어가고 있다.





군산N 핫 클릭
“지방자치 활성화 위해 최선 다할 것”
꼬꼬마양배추, 국내외에서 인기 ‘상종가’
“한 올 한 올 뜨개질로 포근한 사랑 전해요”
군산 서, ‘어린이 교통안전’ 위해 최선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자 남았습니다.)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가장 많이 본 기사 5
전북 군산서 60대 운전사..
“지방자치 활성화 위해 최..t
꼬꼬마양배추, 국내외에서..t
“한 올 한 올 뜨개질로 포..t
군산 서, ‘어린이 교통안전..t
바다 안전! 이제 드론으로 ..t
군산 대표 쌀 성장 기대감…..t
‘사진 찍기 좋은 곳’ 공모..t
채만식 장편소설 ‘탁류’..t
밤의 낭만이 가득한 ‘군산..t
밤의 낭만이 가득한 ‘군산..t
어울림 부동산 자동차 쇼핑 배너광고
회사소개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에스크로이체로 결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