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줄광고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쇼핑 직거래장터 견적서
사이트 맛집 프렌즈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교통 이벤트 토크링 플레이링 오락실 뉴스 비즈니스키워드
최종편집일 : 2019-04-19 (금)
전체기사 군산e뉴스 사건사고 새만금 지역얼굴 제보하기
 뉴스 홈 > 군산시 > 군산e뉴스
군산해경, 음주운항 낚싯배 60대 선장 검거
옥도면 인근에서 검거…혈중알콜농도 0.049%
 [2019-04-13 01:47]
술이 덜 깬 상태에서 낚싯배를 운항한 선장이 해경에 적발됐다.




군산해양경찰서는 지난 12일 오전 10시 20분경 군산시 옥도면 방축도 남쪽 200m 해상에서 낚싯배(4.91t) 선장 A씨(69)를 해사안전법(음주운항) 위반으로 검거했다.

검거 당시 A씨의 혈중알콜농도는 0.049%로 나타났다.




A씨는 전날 자정 무렵까지 지인들과 술을 마신 후 이날 오전 7시경 신시항에서 승객 7명을 태운 채 낚싯배 영업차 출항한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2014년 해상 음주운항 단속 수치가 혈중알콜농도 0.05%에서 0.03%로 강화됐지만, 이러한 조치와는 달리 음주운항 사례는 근절되지 않고 있다.




본격적으로 조업을 시작하는 어선 등 해상교통량이 늘어나면서 선박사고 우려가 높은데다 국지성 짙은 안개까지 자주 발생하고 있어 음주운항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는 실정이다.




해경은 ‘해상 음주운항 특별단속’ 시기를 앞당기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으며, 경비함정과 해상교통관제센터(VTS)에 운항하는 선박에 대한 모니터링을 더욱 강화해줄 것을 요청했다.




김도훈 해양안전과장은 “신호등이나 차선이 없는 바다에서 음주로 인해 주의력을 잃을 경우 곧바로 해양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며 “술을 마시고 조타기를 잡는 행위는 나와 타인을 위협하는 심각한 범죄 행위다”고 말했다.




한편 음주상태로 5톤이상 선박은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의 벌금형을 5톤 미만의 선박은 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군산N 핫 클릭
기초연금, 4월부터 최대 30만원으로 인상
군산시공노조-군산시의회, 날선 ‘대립각’
군산시, 공중이용시설 금연구역 합동지도‧점검
“일상의 아름다움을 전해드립니다”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자 남았습니다.)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가장 많이 본 기사 5
전북 군산서 60대 운전사..
“일상의 아름다움을 전해..t
취미와 동네 살리는 ‘동네..t
군산새만금국제마라톤, 전..t
군산소방서, 강원도 산불피..t
군산사랑 SNS 시민 서포터즈..t
김미경 대표, ‘다시 힘을 ..t
강임준 시장, 신재생에너지..t
전북119안전체험관, 전국 최..t
군산해경, 새만금파출소 구..t
‘하늘 아래, 숲속 자연 교..t
어울림 부동산 자동차 쇼핑 배너광고
회사소개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에스크로이체로 결제하기